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상태바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19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해상 풍랑예비특보 및 기상악화에 따른 안전사고 주의 당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해양경찰서(서장 정태경)는 동해중부전해상의 풍랑예비특보 발표에 따라 동해안 일대 너울성 파도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증가하여 1119일 부터 22일까지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단계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기상예보에 의하면 19일 새벽부터 해안가와 해상을 중심으로 9~18m/s의 강풍이 불고 바다 물결도 2~5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먼바다는 새벽에, 앞바다는 아침에 발표될 가능성이 있고, 특히 20일부터 너울이 유입되면서 너울성 파도에 따른 안전사고가 우려된다. 이에 따라 동해해양경찰서에서는 조업선, 작업선, 낚싯배 등 다중이용선박에 대해 조기 입항하도록 권고, 또한 대화퇴 등 원거리 조업선박의 안전상태를 수시 확인하고 안전해역에 피항하도록 하는 등 대피현황을 수시로 파악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최근 너울성 파도로 인한 연안 사망사고가 늘어나고 있어 각별한 주의를 요하니 월파 및 추락사고 위험이 있는 방파제, 갯바위, 해안가 등은 출입을 자제해 달라해양종사자들은 기상특보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전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전종문 시인, 수필가 책 나눔 행사 펼쳐
  • (사)한국다선문인협회, 신한대학교(평생교육원) MOU체결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