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와 K-water,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착수
상태바
당진시와 K-water,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착수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19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까지 유수율 85% 달성으로 당진시민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물 공급 실현
▲사진 지난 10일 개최된 착수보고회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가 총사업비 216억 원을 투입해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단장 구기항)과 함께 지난 10일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착수보고회를 갖고 당진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최동석 당진시 건설도시국장과 구기항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장, 용역사 등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 대한 추진현황 및 향후 과업수행계획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개년 간 추진하는 당진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은 노후 상수관로 정비, 유량, 수압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유지관리시스템과 블록 구축 등으로 2025년까지 유수율 85% 달성을 목표로 한다.

시는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우선사업대상지로 합덕급수구역을 선정하고 누수탐사·복구, 긴급관망정비 등 유수율 제고를 우선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합덕읍의 유수율은 70% 미만이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체계 구축 절감되는 유지관리 비용을 시설개선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 정착 시의 재정부담 완화 등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착수보고회에 참석한 최동석 건설도시국장은 “K-water의 상수도 분야 전문기술과 노하우를 활용해 당진시민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물을 공급하겠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