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 응급환자(3명) 긴급 이송
상태바
동해해경청, 응급환자(3명) 긴급 이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16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영모)은 지난 15, 조업 중이던 A(9.77, 승선원 6) 선원 B(50, 손가락 절단), C(65, 승선원 8) 선원 D(65, 비출혈), 울릉도 거주 E(95, 복막염) 응급환자 3명을 헬기 이용 호이스트 및 야간 비행 등 악조건 속에서 포항 및 대구 육지 대형병원으로 무사히 이송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청에 따르면 조업 중이던 어선 선원 B(50)는 왼쪽 소지가 절단중지 약지는 골절 상태로, 환자D(65)15일 아침 7시경부터 계속되는 비출혈로, 울릉도 거주 응급환자 E(95) 울릉의료원 내원 중 범발성 복막염으로 진단되어 긴급 수술치료가 요구되는 상태로 육지 대형병원으로 응급이송을 요청했다.

동해해경청은 환자 위치 및 상태를 고려해 양양포항항공대 소속 헬기를 각각 급파하여 호이스트 이송 및 경비함정에 착함해 환자 및 보호자를 편승시켜 포항 및 대구 육지 대형병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도서 지역 및 해상에서 응급환자 발생 시 야간 등 악조건 속에서도 해상치안 확보와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