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혈단 2대 회장에 박우섭 "친일 잔재 청산돼야"
상태바
조선의혈단 2대 회장에 박우섭 "친일 잔재 청산돼야"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11.08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조선의열단기념사업회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광복회 김원웅 초대 회장에 이어 박우섭 전 (인천,미추홀 구청장) 이취임식이 오는 10일 오후 6시 광복회관 3층 대강당에서 진행 된다고 밝혔다.

김원웅 회장에 이어 2대 광복회 신임 회장에 오르는 박우섭 전 구청장은 충남 예산 출신으로 서울대를 졸업하고 오랜 정당 활동을 하였으며, 세 번에 걸쳐 인천 남구청장(현 미추홀)을 역임했고 임기는 3년이다.

또한 조선의열단기념사업회는 이날 회장 이·취임식에 이어 조선의열단 창립 제101주년 기념식과 함께 기념사업회 내에 반민족행위 및 친일잔재청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발대식을 가질 예정이다.

특위는 광복 75년이 되었지만, 아직도 우리 사회는 친일의 잔재가 청산되지 못한 채, 민족공동체 회복을 가로막고 있어 시대적 요구에 따라 조직 되었으며, 앞으로 △ 전국적인 조직과 네트워크 구성, △ 전국 광역단체 및 기초자치단체 조례제정 캠페인, △ 반민족 행위 처벌을 위한 국회 입법 캠페인, △ 친일잔재 문화, 언어, 구조물, 생활문화 등을 청산하기 위한 활동및 캠페인 등을 벌일 계획이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후보의 자본시장에 대한 철학..선대위 사상 첫 자본시장 대전환 위원회 출범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추진 제동? ...들끓는 여론
  • 가장 보수적인 직종 한국 금융계 100인 대표주자들 "한국금융의 대전환을 이재명과 함께 만들겠다"
  • 함세웅 신부, "이재명의 검증받은 능력은 21세기 하늘이 준 기회이자 축복" 말한 이유 밝혀
  • 후지산 대폭발임박?.....전문가들 상당수 공감..SNS들썩
  • 교육 ‧ 보육인 7,999명 이재명 후보 유보통합 공약 지지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