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잇따른 응급환자 긴급이송에 분주
상태바
여수해경, 잇따른 응급환자 긴급이송에 분주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0.3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해상과 도서지역에서 동시에 발생한 응급환자 긴급이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송민웅)는 지난 29일 오전 여수 관할 해상과 도서지역에서 각각 응급환자가 동시에 발생해 모두 안전하게 육상으로 이송했다30일 밝혔다.

여수해경은 29일 오전 1003분경 전남 완도군 금일읍 남방 3km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에서 호흡곤란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즉시 경비정과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응급환자 A(66, )씨는 B(여수선적, 7.93, 연안통발, 승선원 4)의 선원으로 선상에서 작업 중 갑자기 각혈과 함께 무기력 증상을 보여 거동이 어려운 상태였으며, 상황접수 후 30여분 만에 도착한 해경 경비정에 옮겨져, 오전 1150분경 녹동항에 대기하고 있던 119구급대에 인계하였다.

한편, 같은날 1006분경 여수시 남면 금오도에서는 작업 중이던 소형 포크레인이 4미터 깊이의 하천으로 추락해 C(43, )씨가 허리와 오른쪽 다리에 골절로 추정되는 부상을 입었다.

여수해경은 고속항행이 가능한 연안구조정을 급파하여 1054분경 여수시 돌산 군내항에서 응급환자를 119구급대에 인계하였고, 같은 날 1637분경 금오도에서 한차례 더 발생한 호흡곤란 응급환자도 접수 30여분 만에 신속히 이송하였다.

해경 관계자는도서지역과 선상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을 때는 지체 없이 신고를 해야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을 수 있다,“위치를 정확히 알 수 없을 때는 해로드 앱 등을 활용하면 더욱 효과적이다고 당부했다. .

한편 여수해경은 1030일 현재 관내 도서지역 및 선상 응급환자 129명을 이송하여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킴에 있어 앞장서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