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게 타 오르는 조무락 계곡의 단풍 지금이 절정...
상태바
붉게 타 오르는 조무락 계곡의 단풍 지금이 절정...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10.22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화천과 경기도 가평의 조무락골 단풍-
경기도 가평군 북면에 위치한 조무락 계곡의 단풍이 불게 타 오르며 절정을 이루고 있다.사진=김성자 독자 제공.
경기도 가평군 북면에 위치한 조무락 계곡의 단풍이 불게 타 오르며 절정을 이루고 있다.사진=김성자 독자 제공.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바야흐로 단풍의 계절인 가운데 기온차가 많이 나는 계곡에서 부터 단풍이 시작되고 있다.강원도 화천군과 경기도 가평군 경계인 조무락 계곡은 이미 단풍이 절정을 이루고 있다.

석룡산(1147.4m)에서 형성된 깊은 계곡인 조무락 골은 수많은 담소가 자리해 있으며 물이 마르지 않기로 소문난 곳으로도 유명하다.

이곳 조무락 골에서 자생하는 나무 90%가 단풍나무로 이때쯤 조무락 계곡은 그야말로 붉게 타 오르는 장관을 연출해 낸다.

코로나 바이러스 시대에 지친 몸과 마음을 고운 단풍과 계곡의 물 소리로 위로 받아도 될 좋은 곳으로 수도권에서 그리 멀지 않아 가볍게 다녀올 코스로 각광받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대한민국 시낭송계의 대부 이강철 시인 인터뷰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살고 싶다면 매일 죽어야 한다!” 무한액션 타임루프 블록버스터 ‘리스타트’ 3월 개봉!
  • ‘미나리’ 윤여정의 매력적인 손자역으로 연기한 ‘앨런 킴’ 워싱턴 비평가협회 아역배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