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추석연휴 코로나19 예방위해공직자 비상근무 확대 실시
상태바
옹진군, 추석연휴 코로나19 예방위해공직자 비상근무 확대 실시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9.2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옹진군 코로나19 예방수칙 영상 제작, 선박 내 상영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공직자 비상근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공직자 비상근무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추석연휴 기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공직자 비상근무를 확대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옹진군에 따르면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23,516(926일 기준)이지만, 옹진군에선 단 한명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이 같은 결과는, ··군 등이 협력해 코로나19 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왔기 때문이다.

옹진군은 민족의 대 명절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 온·오프라인 캠페인에 이어 추석연휴기간 동안 공직자 비상근무를 2배로 확대했다.

옹진군은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삼목선착장, 방아머리선착장에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하고, 공직자들이 순번을 정해 새벽부터 선박 탑승자 전원을 대상으로 발열체크 등을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실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선박이 목적지()에 도착하면, 각 면사무소 직원들이 선박에 올라 탑승자 발열체크를 실시해 체온이 37.5도 미만자만 하선 할 수 있다.

옹진군은 이번 추석연휴기간 평소보다 이용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여객선과 차도선을 타고 짧게는 1시간에서 많게는 4시간30분가량을 선내에 머무르는 이용객들의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를 위해 영상을 제작해 상영할 예정이다.

옹진군 관계자는 이번 추석연휴가 코로나19 확산 진정세의 중대한 기로가 될 수 있다는 정부 발표와 일별 확진자 수가 현재까지도 세자리수를 유지하고 있는 상황을 엄중히 인식해 코로나19 공직자 비상 근무자를 확대 편성하게 됐다코로나19 청정지역 옹진 사수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옹진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추석 명절 귀성객 여객운임지원사업을 중단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을의반란77화]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동서울 터미널 1화....땅주인 산업은행,신세계 자회사와 한진중공업은 왜?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김정호 의원, "대형 복합쇼핑몰 모든 상권의 블랙홀 규제 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심각한 동서울터미널 개발사업 2화 ....한진중공업(산업은행) 동서울터미널 부지 저가 매각 의혹 분석
  • 샘문 평생교육원 문예대학 수료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