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추석연휴 흐트러짐 없는 공직자세 강조
상태바
태안해경, 추석연휴 흐트러짐 없는 공직자세 강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9.25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 대국민 해양안전 관리, 해상경계 근무 강화와 함께 자체사고 예방을 위한 내부 공직기강 점검활동 이어가
▲사진 추석연휴기간 중 청렴갬페인, 공직기강 점검활동에 쓰일 청렴 현수막과 청렴 어깨띠. (출처=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장(서장 윤태연)는 추석연휴 기간 중 대국민 해양안전 관리 및 해상경계 근무 강화와 함께 흐트러짐 없는 공직기강 확립을 주문하고 나섰다.

올해는 긴 추석 연휴에 귀성객과 관광객 등 바다 이용자 증가가 예상되는 데다 사리(대조) 기간이 겹쳐 해루질, 바다 낚시 등 각종 연안활동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코로나19 방역과 함께 예방홍보 및 계도단속 등 해양 안전관리 활동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대민접촉 현장부서를 중심으로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공직자 4대 비위(성 비위, 뇌물수수청탁, 음주운전, 갑질행위 등)를 비롯해 국민 눈높이에 어긋난 각종 언행 등에 대한 광범위한 공직점검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태안해경 한재만 청렴감찰계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사회적 거리두기 및 이동자제와 함께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는, 청렴한 명절을 보내는 데 초점을 맞춰 공직 점검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한편, 태안해경은 올해들어 청렴 릴레이 캠페인 인증사진 찍기, 청렴 스티커 제작, 청렴 서약 다짐하기, 전 직원 대상 음주·숙취 운전 수시점검, 청렴동아리 활동 등 청렴한 공직사회 만들기 캠페인을 이어오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을의반란77화]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동서울 터미널 1화....땅주인 산업은행,신세계 자회사와 한진중공업은 왜?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김정호 의원, "대형 복합쇼핑몰 모든 상권의 블랙홀 규제 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심각한 동서울터미널 개발사업 2화 ....한진중공업(산업은행) 동서울터미널 부지 저가 매각 의혹 분석
  • 샘문 평생교육원 문예대학 수료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