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 해상공사 동원선박 사고예방 정담회 개최
상태바
동해해경청, 해상공사 동원선박 사고예방 정담회 개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9.2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민관합동 논의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영모)922일 해상공사 동원선박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정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정담회는 511일 삼척항 인근 해역에서 강풍으로 부선 표류, 724일 강풍과 폭우로 부선 좌주 및 최근 914일 삼척 화력발전소 해상공사에 동원된 선박이 기상악화로 표류중 선박간 충돌로 파공이 생겨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하는 등 올해 들어 6건의 해양사고가 발생하여 관리 부주의에 의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개최하게 되었다.

정담회에는 동해지방해양경찰청 주관으로 동해지방해양수산청, 강원도 환동해본부,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등 4개 기관과 시공업체 9개소에서 참석하여 해상공사 동원선박 사고사례 공유, 30년 이상 및 B-A유 사용 선박의 자체 안전관리 방안, 해양오염사고 대비 공사장별 자체 방제대응력 확보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였다.

올해 동해 관내(강원 속초 ~ 경북 포항) 해상공사 현장에는 200여척의 예인선과 부선 등이 동원되어 작업중으로 기상악화(풍랑주의보)시 선박 피항에 어려움이 많으며, 너울성 파도 등 해역특성 미숙지와 외지 선박의 안전 불감증 등으로 해양사고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안전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다.

동해지방해양경찰청 김영모 청장은 민관이 협력하여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밝혔으며, “해상공사 작업선의 사고예방을 위해 선체 안전관리와 기상정보를 수시로 파악하여 해양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상공사 관계자의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대한민국 시낭송계의 대부 이강철 시인 인터뷰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살고 싶다면 매일 죽어야 한다!” 무한액션 타임루프 블록버스터 ‘리스타트’ 3월 개봉!
  • ‘미나리’ 배우 한예리, 골드 리스트 시상식 여우주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