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신형 i30 N 이미지 공개
상태바
현대 신형 i30 N 이미지 공개
  • 한중일 기자
  • 승인 2020.09.17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내시장에서 i30는 N 라인 단일 트림으로 판매중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의 첫 번째 모델인 i30 N의 페이스리프트 모델 이미지가 공개됐다. i30은 국내시장에서 판매되지 않고 있는 모델이지만, 유럽 시장에서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모델이다. 공개된 이미지는 기존에 공개됐던 i30 n 라인 페이스리프트 모델과 유사한 점이 많지만, 정통 N 모델 다운 스포티함이 강조됐다.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언어인 센슈어스 스포트니스가 반영된 전면부는 더 커진 라디에이터 그릴, 날카로운 주간주행등이 눈에 띈다. 기존 범퍼 하단에 위치하던 주간주행등은 헤드램프와 일체형으로 변경되었고, 헤드램프는 MFR 방식의 LED 헤드램프로 변경되었다. 또한 그릴의 N 엠블럼, 하단의 붉은색 립 포인트로 스포티한 느낌을 한껏 강조했다.

후면의 테일램프 그래픽은 전면 주간주행등과 동일한 디자인을 적용해 통일감을 부여했다. 여기에 후면 반사판은 기존 범퍼 상단부에서 범퍼 하단부로 내려 전체적으로 안정적인 느낌을 더했고, 대구경 듀얼 머플러를 적용해 한눈에 고성능 모델임을 알 수 있도록 했다.

신형 i30 N은 디자인 변경 외에 새로운 19인치 단조 휠을 장착해 14kg 경량화를 달성했고, 벨로스터 N에 탑재된 8단 N DCT가 탑재된다. 8단 N DCT는 오버 부스트 기능인 NGS(N 그린 시프트) 모드와 N 파워 시프트 모드 등이 적용되어 퍼포먼스와 운전의 재미를 더한다. 파워트레인은 기존의 2리터 가솔린 터보엔진을 유지해 최고출력 275마력, 최대토크 36kg.m를 발휘한다.

한편, 국내시장에서 i30는 N 라인 단일 트림으로 판매 중이었으나, 현재 재고 차량 판매 후 단종될 예정이며, 페이스리프트 모델 출시 계획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