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지자체 합동 내수면 수상레저 점검
상태바
속초해경, 지자체 합동 내수면 수상레저 점검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9.1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19일 홍천군과 합동, 음주·무면허 등 안전 위반행위 집중 단속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서영교)는 내수면 수상레저 안전관리를 위해 오는 18~19일 홍천군 일대 내수면 수상레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은 내수면 수상레저활동자들에 대한 안전의식을 고취시키고 가을철 홍천강 일원 수상레저 활동 증가에 대비해 음주, 무면허조종 등 각 종 안전사고 위험성을 사전 차단하기 위함이다.

이에 따라 속초해경은 오는 주말 팔봉산관광지, 마곡유원지 일대 수상레저사업장 11개소의 안전점검과 위반행위 집중단속은 물론 지역 내 개인 레저 활동자들에 대한 위법사항 단속도 병행 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단속 내용은 무등록 사업장 운영 무등록 기구 운항 정원초과 행위 주취·무면허 조종 안전장비 미착용 등 안전과 직결되는 사항들이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지난 7월 춘천의 한 수상레저사업장에서 워터슬래드와 수상오토바이가 충돌해 부상자가 발생하는 등 매년 내수면 수상레저 안전사고가 지속되고 있다, “지자체와 협업을 강화해 내수면의 수상레저 안전문화 정착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속초해경은 매년 지자체 요청에 따라 내수면 수상레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합동 점검 및 단속을 실시해 오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춘천, 홍천 일대 무면허 조종, 안전장비 미착용 등 총 5건의 위반행위가 적발된 것으로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