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민간방제세력 연대 해양오염 초기 대응 사활
상태바
속초해경, 민간방제세력 연대 해양오염 초기 대응 사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9.15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사고 상황별 동원 가능한 업체 DB화, 초기 대응력 강화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서영교)가 관내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 제고를 위해 민간세력과의 연대를 강화한다.

속초해경은 관내 민간방제세력에 대한 DB를 구축해 충돌·좌초·침몰 등 선박사고 발생시 신속한 동원으로 오염물질 유출방지 등 초기 대응력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속초해경은 우선 9월 말까지 선박의 충돌·좌초·침몰 사고 시 오염물질의 유출방지와 방제조치가 가능한 민간방제세력을 사전 조사하고, 오는 11월부터는 희망업체를 대상으로 본격 시범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주요 조사 대상으로는 해양오염방제 선박 내 잔존유 이적 파공봉쇄 비상예인 및 타선소화 등 해양사고 시 환경위해 방지를 위해 긴급방제에 동원 가능한 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민간업체 등이다.

속초해경 관계자는110km의 넓은 관내 해안가의 특성상 사고발생 초기 대응이 쉽지 않다,“선박 사고의 경우 해양오염 등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민간방제세력과의 협력을 강화해 동해안 청정해역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참담한 고양시의 소상공인 행정...소상공인 탐방 르포..경기도의 대대적 감사 필요
  • [화보] 치어리더 정가예 상큼발랄함을 선보이는 매력 발산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이정록 시인,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 신간 출간
  • 부동산, 주식에 경고하는 세계적 전문가들 ....20~30대 영끌현상 2008년 세계 금융위기 연상
  • 아트 컬렉티브 팀랩(teamLab)의 새로운 전시, 드디어 한국에 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