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낚시용품 훔친 절도범 긴급체포 후 구속수사
상태바
여수해경, 낚시용품 훔친 절도범 긴급체포 후 구속수사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9.1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 법률 위반, 여죄 등 집중 수사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송민웅)새벽에 선박에 침입하여 낚시용품을 훔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 절도)로 피의자 A(, 36)를 구속 수사 중이다14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피의자 A씨는 지난 827일 새벽 03:27분경 고흥군 도양읍 녹동항내에 정박해 있는 낚시어선 B(고흥선적, 2.9)에 침입하여 조타실 출입문 잠금장치를 부수고 낚시용품을 절취하였다.

해경은 인근 CCTV영상을 분석한 끝에 용의자와 차량을 특정하여 탐문수사 중 지난 8일 오후 소록대교 인근 해안가에서 피의자를 발견 긴급체포하였으며 수차례 동종 범죄전력이 있고 누범 기간 중 범죄인 점을 감안해 지난 10일 구속영장을 발부받아 구속수사 중이다.

해경은 피의자의 또 다른 범죄 가능성을 염두해 두고 수사를 이어가고 있으며, 최근 관내에서 벌어진 선박 내 절도 사건과의 연관성들도 조사할 계획이다.

여수해경관계자는 야간에 선박에 침입하는 절도범들이 끊이지 않고 있으니 각종 잠금장치로 시건을 확실히 하고 수시로 선박상태를 확인하는 등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