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코로나19 대응 자체 복무지침 강화
상태바
속초해경, 코로나19 대응 자체 복무지침 강화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8.31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택근무 30%, 의무경찰 휴가 통제 등 감염 예방 주력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서영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추세가 이어짐에 따라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자체 복무지침을 강화한다고 31일 밝혔다.

속초해경은 오는 91일부터 경찰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재택근무 비율을 30%이상으로 상향해 사무실 공간 밀집도를 줄이기로 했다.

또한 기존 831일까지였던 의무경찰 외출·외박 제한을 96일까지 2주 연장하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 타지역 방문 자제 및 방문시 사전 보고 등을 통해 외부와의 접촉을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다만, 현장부서의 경우 치안 공백이 발생치 않도록 재택근무 대신 자체 소독과 방역을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

속초해경 관계자는강화된 복무지침과 방역수칙을 준수해 내부 감염 방지는 물론 지역사회 확산 차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박근혜 前대통령 “단체이름으로 누군가를 지지하지 말라했다.”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