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해수욕장 폐장 후 연안사고 예방활동 강화
상태바
동해해경, 해수욕장 폐장 후 연안사고 예방활동 강화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8.2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욕장 조기폐장에 따른 물놀이 안전사고 주의 당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해양경찰서(서장 정태경)는 코로나19 확산 관련 해수욕장 일제 조기폐장으로 안전 관리자 부재 등에 따른 물놀이 사고발생이 우려되어 선제적 대응을 위하여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동해서 관내 해수욕장을 포함한 여름철 연안해역 사고는 16건으로, 사망자는 총 3명이며 사고원인은 구명조끼 미착용 및 음주 입수 등 개인 부주의였다.

이에 따라 동해해경에서는 폐장 해수욕장의 안전요원 연장배치, 방문객 대상 폐장알림 홍보, 사고발생시 신속한 정보공유 및 불법행위 단속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한편, 각 파출소 및 출장소에 배치 된 해상순찰대 등 인력운용을 통하여 취약시간대 순찰을 강화하고 영업중인 수상레저사업자와 민간해양구조대 등 유대강화를 통해 연안해역 안전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안전을 위하여 음주 후, 야간 및 기상불량시에는 물놀이를 하지 말아주시길 바란다, 또한 사고발생 시 가까운 해양경찰관서나 119로 신고, 물놀이 시에는 반드시 구명조끼를 착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손흥민 선수 유럽통산 150호 골 달성에 엘리트 체육지원 강화 약속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방송연설에 많은 체육인들 가슴 먹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