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주민의 발 빠른 대처로 보이스피싱범 검거
상태바
태안해경,주민의 발 빠른 대처로 보이스피싱범 검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8.12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서장 표창 및 신고보상금 지급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경찰서(서장 장동찬)는 보이스피싱 사기를 당한 피해자로부터 본인의 계좌로 이체된 현금을 수거하러 온 20대 남성을 경찰에 신고해 검거(구속)에 도움을 준 주민 A씨에게 경찰서장 표창과 신고보상금을 지급하였다.

경찰에 따르면 음식점을 운영하는 주민 A씨는 지난 4. 1일 현금 입금을 통해 정상 계좌인지 확인 후 저금리로 대출을 해주겠다는 보이스피싱 범인의 전화를 받고 본인의 계좌로 입금된 현금 1,000만원을 찾은 뒤 태안경찰서에 직접 방문해 이 사실을 신고하고 현금을 회수하러 온 20대 남성(무직, 경기 부천 거주)을 자신의 가게로 유인해 잠복 중이던 경찰에 현행범인으로 체포 후 구속되게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주민 A씨는 약 5개월 전에는 같은 수법에 넘어가 보이스피싱 계좌명의자로 피의자 조사를 받은 기억이 생각났고, 이번에도 정상적인 대출이 아닌 보이스피싱 범죄라는 확신이 들어 더 이상 다른 피해자를 생기는 것을 예방하려고 신고하였다고 밝혔다.

장동찬 태안경찰서장은 전화를 통해 저금리로 대환대출 해준다며 계좌이체나 현금을 요구하는 경우는 전화금융 사기(보이스 피싱)이므로 절대로 이에 응하지 말고 경찰에 바로 신고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