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유성경찰서, 여성안전 전략협의체 회의 개최
상태바
대전유성경찰서, 여성안전 전략협의체 회의 개최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7.31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대전유성경찰서(서장 육종명)는 지난 30일 여성폭력 방지 및 선제적 대응과 피해자 보호·지원 강화를 위한「여성안전 전략협의체」합동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는 여성폭력방지기본법에 제정되고, 기능별 추진 중인 여성안전 추진사항을 기능별로 공유하고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여청· 수사·형사 등 7개 부서가 모여 상호 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열렸다.

회의에서는 ▲성폭력 및 불법촬영 대응강화 ▲2차 피해예방대책 ▲가정폭력 대응체계 고도화 ▲여성안심환경조성 ▲데이트폭력 근절 ▲범죄피해 이주여성 보호 ▲성매매 단속·차단 등의 안전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육종명 서장은 “지역사회 및 부서 간 협업을 강화해 여성 안심 환경조성 등 예방 활동과 공정하고 빈틈없는 수사 그리고 2차 피해예방을 포함한 세심하고 다각적인 보호·지원활동을 추진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