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꽃게 등 수산종자 생산시설’조성사업 순조로운 출발 예고
상태바
옹진군‘꽃게 등 수산종자 생산시설’조성사업 순조로운 출발 예고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7.30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평도안보교육장 제한적 운영 재개
연평도안보교육장 제한적 운영 재개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서해5도 수산특산품인 꽃게양식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대청도에 꽃게 등 수산종자 생산시설을 조성한다.

이번 사업은 해양수산부에서 추진한 ‘2020년 친환경양식어업 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30억원(국비 15, 지방비 15)의 사업비로 옹진군 대청면에 연구동, 배양장, 부대시설 등 총 3,528(1,070) 규모로 조성 예정이다.

새로 조성되는 시설에서는 연간 약 500만 마리의 어린꽃게(치게)생산할 예정이다. 또한, 꽃게 종자 생산시기 외에는 고부가가치 어류(민어, 농어 등), 전복, 해삼 등에 대한 연구생산도 추진할 예정으로 서해5도를 대표하는 수산연구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옹진군은 8~10월 중 실시설계 과정을 거쳐 연내에 착공 예정이며, 2021년 하반기부터는 시설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옹진군 관계자는 꽃게 등 우량종자 생산을 통해 종자보급체계를 강화하고,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