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농수산물 유통물류비 90% 지원, 환급 독려
상태바
옹진군, 농수산물 유통물류비 90% 지원, 환급 독려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7.28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어려움 겪는 농·수산업인 위해 유통물류비 인상

인천시 옹진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수산업인을 위해 농수산물 유통물류비 보조율을 90%로 인상하고, 환급 신청을 독려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옹진군 농수산물 유통물류비 지원 사업은 지역 농·수산업인이 생산한 농··특산물의 택배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올해 농수산물 유통물류비 90% 지원을 위해 사업비 49250만원(농산물 21250만원, 수산물 28천만원)을 편성했다.

·수산업인이 택배비 1만원을 지불하면, 신분증과 택배비 영수증을 갖고 관할 면사무소를 방문하면 이중 9천원을 환급 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 보다 자세한 사항은 옹진군청 경제교통과((032-899-2572~3)나 각 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이에 대해 옹진군 관계자는 코로나19의 발생으로 농·수산업인의 생계악화와 민생경제의 유례없는 비상상황이 발생함에 따라, 농산물 유통물류비 지원사업의 지원율을 90%로 인상해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관내 농수산물의 판매경쟁력이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수산물 유통물류비 90% 환급은 오는 1210일 이후에 신청하면 받지 못하는 만큼, 반드시 기한 내 신청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옹진군은 지난해 ·수산물 유통물류비를 70% 지원한 바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