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불법유동광고물 자동경고발신시스템 도입
상태바
당진시, 불법유동광고물 자동경고발신시스템 도입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7.28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광고물 근절로 쾌적한 도시 환경 조성
▲사진 불법광고물(명함형 광고물) 이미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불법광고물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고 정비의 효율성 향상을 위해 자동경고발신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불법광고물을 근절하고 올바른 광고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시도로, 현수막 및 전단지 등 각종 불법 광고물에 적힌 전화번호로 일정시간(20/10/5/1/연속) 전화를 발신해 옥외광고물법 위반사항과 행정처분을 안내하는 경고 메시지를 연속 전달하여 영업을 방해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대부분의 불법 유동광고물이 단속을 피하기 위해 일반 전화번호만 표기하고 있으며, 성매매나 불법대부업 명함형 광고의 경우 대포폰을 사용해 기존의 인력과 행정처분 단속방법으로는 원천적인 차단 및 근절에 한계가 있어 왔다.

이에 시는 수거되거나 접수된 불법 광고물에 기록된 전화번호를 수집해 불법광고물 자동경고발신시스템을 본격 시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해마다 늘어나고 근절되지 않는 불법광고물로 인해 주민들의 불편함이 컸다이번 시스템의 운영을 통해 불법광고물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되며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터널스’ 마침내 베일 벗은 MCU의 새로운 세계와 NEW 히어로들의 등장! 티저 예고편 전 세계 최초 동시 공개!
  • 세종대 캠퍼스타운, 제5기 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 천등문우시비원 제막식, 보령시 지석공예 예술원에서 열려
  • 경기장의 꽃 치어리더 차영현의 집중 인터뷰
  •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 압도적 서스펜스의 캐릭터 예고편 공개!
  • [기고]태안해양경찰서, 내가 사랑한 ‘모항(茅項) 파출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