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학교방역인력 지원, 지자체 희망일자리사업과 연계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학교방역인력 지원, 지자체 희망일자리사업과 연계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7.13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 방역 인력 지원 사업 11월까지 연장 기대

당초 7~8월 경 종료 예정이던 학교 방역 활동 및 학생생활 지원 사업이 11월까지 연장될 것으로 보인다.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학교 방역 인력 지원을 위해 희망일자리사업과의 연계를 지자체에 요청했다고 13일 밝혔다.

그동안 학교 규모에 따라 2~9명 인력을 배치하여 등교나 식사 전 발열체크, 유증상자 발생 시 조치 등 학교 방역 활동 지원을 해왔으나 교육청 예산 삭감 등 재원 부족으로 사업 연장이 불투명했다.

지자체 희망일자리사업과 연계된 학교 방역인력 지원 사업으로 코로나19에 대비하여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학생 보호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인천시교육청은 16일 옹진군을 마지막으로 인천시 모든 군구와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을 완료하며 교내 방역 활동 상호 협력 등 적극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은 온라인 수업이나 취약계층 중식비 지원 등 예상치 못한 지출로 기존 학교 예산을 변경하여 사용하는 실정이라며 지자체와의 협력으로 일자리를 창출하면서 학교 방역지원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