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성훈 교육감, ‘입시경쟁교육 해소’, ‘경쟁 중심 교원정책 폐지’ 강조
상태바
도성훈 교육감, ‘입시경쟁교육 해소’, ‘경쟁 중심 교원정책 폐지’ 강조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7.01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이 입시경쟁교육을 해소하고 경쟁 중심의 교원정책 폐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도 교육감은 1일 열린 행복소통만남회의에서 취임 2주년 소회를 말하며 고교 서열화와 대입제도 개편 등 경쟁교육 해소가 더딘 점이 아쉽다면서 장기적으로 수학능력시험 자격고사화나 내신 절대평가제 도입을 연구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이전과 같은 잣대로 대학입시를 바라보는 것은 한계가 있다시도교육감협의회에서 수학능력시험 난도 조정, 수시모집 수능 최저학력 기준 완화 등을 논의하여 교육부에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도 교육감은 교직원 자존감 회복과 협업문화 조성이 중요함을 피력했다. 도교육감은 선생님의 자존감을 회복하고 협업문화를 조성하는 것이 결국 아이들의 배움에도 긍정적 영향을 끼친다아직 남아있는 교원 평가와 성과상여금 등 경쟁 중심의 교원정책을 폐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지난 2년의 성과는 인천교육가족 모두의 노력 덕분이다라며 남은 임기 동안 정부와 지역사회, 시민단체 등과 협력하여 먼저 온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