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폐기물처리시설 민․관․사 협의체 위촉식 가져
상태바
당진시, 폐기물처리시설 민․관․사 협의체 위촉식 가져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6.29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 폐기물 매립 및 소각시설의 환경감시 및 안전관리 역할 기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29일 오후 당진시청 중회의실에서 폐기물처리시설 민사 협의체 위촉식 갖고 관련 업체의 사업설명, 질의답변 순으로 회의를 실시했다.

폐기물처리시설 민사 협의체는 최근 지역사회에서 문제가 되고 있는 석문국가산업단지와 송산제2일반산업단지 폐기물 매립시설과 관련한 지역 주민의 불안을 해소하고 환경 감시를 강화하기 위해 총 16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지역대표 4, 전문가 2, 대학교수 1, 시민단체 2, 사업장 2, 시의원 3, 공무원 2명으로 구성한 민사 협의체는 앞으로 분기마다 현장 점검을 실시하며 환경개선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협의체에서는 앞으로 폐기물처리시설 운영으로 환경오염 사전예방 폐기물처리시설 가동에 따른 환경문제 발생 시의 대책 협의 지역 주민들이 요구하는 환경관련 사항의 조사 사업자와 주민 간 갈등조정 및 상생협력 방안 논의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지역주민을 환경감시자로 참여시켜 그동안 불거졌던 불신과 소통 부재로 인한 갈등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폐기물 매립장 건설로 인한 환경위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전문가, 지역주민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운영하겠다, “협의체 활동내용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주민과 공유하기 위해 지역신문 등에 홍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