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해양테러 대상 및 취약시설 점검 실시
상태바
여수해경, 해양테러 대상 및 취약시설 점검 실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6.29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테러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실현하기 위한 대테러 점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지난 10일부터 19일간 국가 중요시설, 해양테러 대상 및 취약시설을 대상으로 해양테러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실현하기 위한 대테러 점검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점검 대상으로는 여수-제주를 운행하는 대형 여객선 한일 골드스텔라(여객정원 1220, 15천톤급), 여수·광양항 등 해양테러 대상시설 6개소와 이순신대교, 여객선 등 해양테러 취약시설 5개소로 취약성, 시설 이용객 및 군집도 등을 기준으로 A, B ,C 등급으로 분류되어 관리된다.

특히 이번 점검을 통해 감시 장비 등 미흡한 부분에 대해 개선하고 유관기관과의 비상연락망을 재정비해 테러와 불순세력 침투에 대한 상황발생 시 적극적인 대비를 할 수 있게 되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여수가 해양관광단지를 조성하고 세계적 관광지로 발돋움 하고 있는 만큼 점차 여수 엑스포 여객선터미널을 통한 해외 관광객과 크루즈의 입항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선박을 이용한 해상 테러가능성에 대비하고 효과적으로 제압할 수 있는 대응역량을 갖추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