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질투마저 귀엽다…연애세포 자극하는 로코 연기
상태바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질투마저 귀엽다…연애세포 자극하는 로코 연기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0.06.29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나왔다 하면 흥미 상승 ‘역시 대세 커플’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주말극을 로코로 만든 일등공신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배우 이초희가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연애 세포를 자극하는 질투 연기로 안방극장을 매료시켰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화면 캡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화면 캡쳐

이초희는 지난 2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에서 사랑스러운 감정 연기로 극적 재미를 높였다.

이초희가 연기하는 송다희는 윤재석(이상이 분)과 전 여자친구 지성경(이성경 분)의 과거 사랑 이야기를 듣다가 질투심이 폭발했다.

쿨하게 받아들이다가 어느 순간 속이 상한 다희는 차갑게 돌변했다. 다희의 감정의 변화를 깨닫지 못한 재석이 과거사를 계속 이어가자 결국 삐친 마음을 드러냈다.

입이 툭 튀어나오고 목소리가 확 바뀐 다희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미소를 유발했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다희의 매력이 배가 된 이 장면에서 이초희의 탄탄한 연기력이 빛이 났다.

이초희는 감정이 미묘하게 바뀌는 순간을 몰입도 있게 표현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현재 다재 커플의 사랑스러운 연애로 흥미를 자극한다.

이날 방송도 툭탁거렸다가 재석의 노래 선물을 받고 다시 입꼬리가 올라가는 다희의 감정 변화는 안방극장의 연애 세포를 자극했다.

어떤 상황이든 감정 표현을 균형 있게 담는 이초희의 빼어난 연기력이 한 번 다녀왔습니다의 인기에 큰 힘이 되고 있다.

 

<사진> ‘한 번 다녀왔습니다방송화면 캡처



주요기사
이슈포토
  • 참담한 고양시의 소상공인 행정...소상공인 탐방 르포..경기도의 대대적 감사 필요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
  • 서울 강서구 S 통증의학과 주사바늘 폐에 찔러 응급상황 발생..의료사고 인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