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린으로 즐기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발레 실황
상태바
스크린으로 즐기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발레 실황
  • 이소영 기자
  • 승인 2020.06.29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가박스, 존 노이마이어의 신작 '베토벤 프로젝트' 단독 상영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베토벤 프로젝트. 제공:메가박스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특별작, 베토벤 프로젝트 포스터. 제공:메가박스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대표 김진선)의 큐레이션 브랜드 '클래식 소사이어티'에서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한 두 번째 특별작 <베토벤 프로젝트>를 오는 7월 12일부터 단독 상영한다.

관객들의 호응으로 우리나라에 dvd로도 발매가 된 <베토벤 프로젝트>는 독일 바덴바덴 축제극장에서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해 공연된 기념비적인 발레 실황이다. 특히, 함부르크 발레단의 총감독이자 세계적으로 유명한 천재 안무가인 존 노이마이어( John Neumeier)가 창작한 신작으로 더욱 주목을 받았다. 

베토벤의 삶과 음악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표현주의 발레 <베토벤 프로젝트>는 독창적인 표현력과 예술성, 고난도 발레 테크닉으로 베토벤의 자전적 이야기를 풀어냈다. 베토벤의 삶에서 영감을 받은 1부는 개인적인 고뇌와 좌절을 그리고 있으며, 자유로운 극작법을 따른 2부는 현대무용과 정통발레 사이를 오가며 희망을 이야기하고 있다. 안무가는 베토벤의 난청을 신디사이저의 날카로움을 표현하고, 쉼 없이 튀어올랐다가 중단되는 피아노 소리를 상징화하여 발레와 음악을 심도있게 표현했다.

이와 더불어 독일 정상급 교향악단의 연주 아래 펼쳐지는 베토벤의 걸작과 숨겨진 명곡들이 관객들의 귀를 즐겁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베토벤이 급속도로 청력을 잃어가던 시기에 탄생한 역작 중 하나인 교향곡 제3번 ‘영웅’과 ‘에로이카 변주곡’ 등 드라마틱하면서 베토벤 특유의 웅장함이 잘 표현된 음악들이 세계적인 발레단의 몸짓에 맞춰 아름답게 펼쳐질 예정이다.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베토벤 프로젝트. 제공:메가박스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베토벤 프로젝트. 제공:메가박스

한편, 메가박스는 <베토벤 프로젝트> 관람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유니버설뮤직 발매 음반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베토벤 전문가로 불리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루돌프 부흐빈더’가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맞아 선보인 ‘디아벨리 프로젝트’ 음반을 소장할 수 있는 기회로 메가박스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참여 가능하다. 

<베토벤 프로젝트는>는 7월 12일부터 8월 5일까지 코엑스, 성수, 센트럴, 목동, 킨텍스, 분당, 마산 등 전국 메가박스 7개 지점에서 4주간 상영되며, 강남, 송도, 영통, 부산대, 대전현대아울렛, 세종청사 등 6개 지점에서는 2주간 상영된다. 기본 티켓 가격은 2만원이며,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멤버십 회원은 1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메가박스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