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주말 물놀이 사고 잇따른 대응
상태바
속초해경, 주말 물놀이 사고 잇따른 대응
  • 강봉조
  • 승인 2020.06.2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안가 곳곳 익수 및 표류사고, 관광객 물놀이 안전 주의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이재현)는 주말을 맞은 27일 동해안 곳곳에서 익수 및 튜브표류 사고가 이어지고 있어 해안가 순찰을 강화하는 한편 관광객들에 대한 물놀이 안전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속초해경에 따르면 오늘 1150분경 주문진해수욕장 앞 해상에서 물놀이객 2(부자)이 탄 매트리스 튜브가 밖으로 떠밀리는 사고가 발생했으나, 이 중 1(, 12, 구명조끼착용)은 스스로 나오고 나머지 1(안모씨, , 48, 경기)은 출동한 해경에 의해 구조된 것으로 전했다.

또 오후 1350분경 양양 하조대해수욕장에서는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즐기던 딸(00, 13)이 표류되자 이를 구조하기 위해 들어간 아버지(김모씨, 44, 경기도)가 익수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아들은 주변사람들에 의해 무사히 구조되었으나 아버지는 의식이 없는 상태로 병원으로 긴급 이송되었다.

이어서 210분경에는 고성군 아야진해수욕장에서 튜브를 타고 물놀이를 즐기던 관광객 2명이 파도에 의해 밖으로 밀리는 상황이 있었으나 다행히 스스로 물밖에 나온 것으로 확인되었다.

속초해경관계자는주말을 맞아 동해안으로 많은 인파가 몰리고 있으며, 현재 바람과 너울성 파도로 인한 물놀이 사고에 대비해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관광객들 역시 안전에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