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코로나19 제로를 위한 생활방역 홍보 강화
상태바
당진시, 코로나19 제로를 위한 생활방역 홍보 강화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6.02 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슬기로운 코로나19 생활방역
▲사진 생활 속 방역 수칙 홍보 포스터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가 생활방역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생활 속 거리두기전환에 따라 일상생활과 방역이 공존해야 하지만 더위와 생활방역 수칙에 대한 인식 부족으로 마스크를 미착용하는 등 수칙을 준수하지 않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시는 생활 속 방역 수칙 포스터를 제작해 시민의 이용이 많은 동 과 관공서 등에 게시해 범시민 운동으로 확산을 꾀하고 있다.

특히, 현재 초, , 고등학교가 이달 8일까지 순차적 등교를 시작하는 만큼 학생들의 감염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학교에서 지켜야할 슬기로운 교실생활방역 수칙도 학생들이 친숙하게 접할 수 있도록 인스타그램 등 SNS에 게시해 적극 홍보중이다.

등교 시 학생이 지켜야 할 슬기로운 교실생활방역 수칙으로는 학교 가기 전 의심 증상이 있거나 최근 2주 사이 본인 또는 가족 중 해외를 다녀온 사람이 있을 시 등교등원 하지 말고 집에 머무르기, 교실에서는 마스크 항상 쓰기 자주 손 씻고, 수시로 손소독제 사용하기 학생 간 최대한 거리 확보할 수 있도록 책상 배치하기 열이 나거나 목아픔, 기침콧물이 나면 바로 선생님께 말하기 등이 있다.

, 올바른 마스크 착용과 안전하게 버리는 방법도 홍보한다. 특히, 사용한 마스크는 2, 3차 감염예방을 위해 바깥 면이 안쪽으로 가도록 접은 후 귀걸이 끈으로 감아 소독제를 뿌리거나 비닐봉투에 담아 버린 후 꼭 손을 씻어야 한다. 다만, 24개월 미만의 유아, 마스크 착용 시 호흡곤란이 유발되는 호흡기질환자 등 마스크 착용이 사실상 어려운 대상은 다중이용시설 방문, 외부인 접촉을 피할 것을 권고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확진자 없는 청정 당진시가 시민 모두의 노력으로 지켜지고 있다.”, “코로나19 종식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생활방역 수칙 준수에 동참해 달라고 호소했.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서울 강서구 S 통증의학과 주사바늘 폐에 찔러 응급상황 발생..의료사고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