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고등학교 1학년 무상교육 앞당겨 시행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고등학교 1학년 무상교육 앞당겨 시행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0.05.3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교육청, 2020년 2차 추경 예산 844억 원 편성
고등학교 1학년 무상교육(4/4분기) 조기 지원 82억 원, 코로나19 적기 상황 대응 지원 151억 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고등학교 1학년 무상교육을 1분기 앞당겨 지원하고, 코로나19를 적기에 대응하기 위해 ‘2020년 교육비특별회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하여 28일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 예산안 43103억 원은 2020년 제1회 추경 예산 42260억 원보다 844억 원 늘어난 규모다.

세입 예산은 교육부 보통교부금 258억 원이 감액되었고, 중앙정부이전수입 167억 원, 지자체이전수입과 기타이전수입 등 외부재원 502억 원, 자체수입과 전년도이월금 175억 원을 증액해 편성했다.

주요 사업별로 보면 1 무상교육(4/4분기) 조기 지원 82억 원 직업계 고등학교의 안전한 실습실 환경 구축 95억 원 ··특수학교 긴급돌봄 추가분 등 코로나19 적기 상황지원에 151억 원 다목적 강당 구축 등 특교/비법정 지원 확정에 따른 자체 대응투자 414억 원 지방교육재정의 안정적 운용을 위한 교육재정안정화기금 1070억 원을 편성했다.

등교수업과 관련해 방역활동강화 인력 지원비 41억 원, 코로나19 장기화 대비로 태블릿 PC를 활용한 온라인 교과서 시범사업 12억 원을 반영했다

이밖에 민식이법에 따른 어린이 등하굣길 교통안전 강화 사업 15억 원 학생 인권 보장과 탈의 문화 개선을 위한 중고교 탈의실 설치 사업 17억 원을 지원하게 된다.

한편 교육청 재정의 불안정성을 해소하고자 교육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가 지난 시의회를 통과하여 공포됨에 따라, 인천교육청에서도 교육재정을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는 길이 열려 기금 1070억 원을 적립하게 되었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은 이번 추경은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코로나19 상황을 적기에 대응해 학생의 안전을 지키는데 초점을 맞추었다학생들이 안정적으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626일 교육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인천시의회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