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코로나 극복 위해 미래통합당 의원 세비 30% 기부"
상태바
주호영 "코로나 극복 위해 미래통합당 의원 세비 30% 기부"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5.24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의원 1인당 1,600만원 기부-
주호영 원내대표가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84명의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당선자 전원이 6월 개원 직후부터 올해 연말까지 1인당 세비 30%를 기부하는 코로나19 재난 극복을 위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세비 기부 캠페인 선포식을 설명하고 있다.
주호영 원내대표가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84명의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당선자 전원이 6월 개원 직후부터 올해 연말까지 1인당 세비 30%를 기부하는 코로나19 재난 극복을 위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세비 기부 캠페인 선포식을 설명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미래통합당은 코로나 19 극복 차원에서 당선인 84명 전원이 6월 국회 개원 직후 부터 1인당 세비 30%를 기부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24일 오후 국회에서 이같이 밝히며 "사회 각계각층에서는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나눔 운동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는 가운데 미래통합당도 지난 3월 소속 의원 급여 일부와 특별당비 등 2억 2천 4백만원 상당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 바 있다"고 설명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기부에 동참 하겠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당초 조기 종식에 대한 기대와는 달리,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될 것이라는 조심스러운 관측이 나오고 있어 이에 미래통합당은 국민과의 고통 분담, 그리고 위기 극복을 위해 제21대 국회 개원과 함께 급여 30% 나눔에 동참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구체적으로는 6월부터 12월까지, 의원 1인별로 약 1,600만원 기부에 참여할 수 있을 것으로 추산되며 기부처의 경우 보다 폭넓은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결정하되, 의원별로 기부처를 지정해 기부하는 경우, 선관위 문의를 통해 공직선거법에 저촉되지 않는 선에서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