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학년도 대학입시 서울 12개 주요대학 모두 정시 확대, 중요성 커진다
상태바
2022학년도 대학입시 서울 12개 주요대학 모두 정시 확대, 중요성 커진다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0.05.2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2학년도 대학입시 수능 전형 확대, 정시 중요성 커진다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2022학년도 대입에서 서울 주요 대학들을 중심으로 수능전형이 대폭 확대된다.

최근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전국 1984년제 대학의 ‘2022학년도 대학입시전형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발표안에 따르면 198개 대학의 2022년 수능전형 비중은 2021년 대비 1.5%포인트 늘어난 21.9%로 집계된다.

2022년 수시 학생부종합 전형은 2021년 대비 1.9%포인트 줄어든 22.9%이다. 1984년제 대학 전체의 수시모집 대 정시모집 비율은 75.7% 24.3%이다.

서울 주요 대학인 경희대는 1,970, 고려대 1,682, 서강대 696, 서울대 1,029, 성균관대 1,448, 세종대 860, 숙명여대 808, 연세대 1512, 이화여대 1071, 중앙대 1533, 한국외대 1539, 한양대 1279명을 수능위주 전형으로 선발한다.

2021년 입시 전형에 비해 2022년에는 경희대 11.8%, 고려대 21.7%, 연세대 9.4%, 한양대 10.5% 수능전형 비율이 증가했다.

지난해 교육부는 대입 공정성 확보를 위해 2023년까지 정시 비율을 높이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각 대학들은 점진적으로 수능전형 비율을 높이고 있다.

이처럼 2022학년도 대입부터 수능전형 비율이 대폭 확대되지만 여전히 수시 학생부 종합전형과 학생부 교과전형 등 학생부 중심 전형의 비율이 가장 크다.

따라서 현재 고2 학생들과 학부모들은 수능확대라는 대입전형의 변화를 잘 이해하고 대비해야 2022학년도 대입에서 원하는 대학에 합격할 수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참담한 고양시의 소상공인 행정...소상공인 탐방 르포..경기도의 대대적 감사 필요
  • [화보] 치어리더 정가예 상큼발랄함을 선보이는 매력 발산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부동산, 주식에 경고하는 세계적 전문가들 ....20~30대 영끌현상 2008년 세계 금융위기 연상
  • 아트 컬렉티브 팀랩(teamLab)의 새로운 전시, 드디어 한국에 오다!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