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산란계 농장 계란 집중검사 실시
상태바
인천시, 산란계 농장 계란 집중검사 실시
  • 한중일 기자
  • 승인 2020.05.22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생산되는 계란에 대한 잔류물질 및 살모넬라균 집중 검사 실시

인천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원장 권문주)은 관내 산란계 농장에서 생산되는 계란에 대한 잔류물질 및 살모넬라균 집중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닭진드기*가 많아지는 여름철을 대비하여 2019년과 동일한 방식으로 5월 25일부터 8월 말까지 전체 산란계 농장의 계란검사를 추진하며 올해부터는 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검사를 실시하던 친환경 인증 농장도 검사를 일원화하여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전체 농장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다.
* 닭진드기 방제를 위해 살충제 등으로 구제를 실시함.

보건환경연구원은 산란계 농장 중 휴업 등을 제외하고 계란을 정상 출고 중인 12개소(남동구 2, 계양구 1, 강화군 8, 옹진군 1)에 대해 수거 및 검사를 진행하고, 메추리 농장 4개소(강화군)에 대해서도 자체적으로 추가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검사는 미생물 중 살모넬라균과 잔류물질(항생물질 46종 및 살충제 34종)에 대해 실시하고 부적합이 발생하는 경우 농장 정보를 공개하고 즉시 출하중지와 회수·폐기를 통하여 부적합 계란이 유통되지 않도록 해당농장을 잔류위반 농장으로 지정하여 규제관리와 전문 방제업체를 통한 소독·방제를 실시하게 된다.

한편 시에서는 2017년 강화군 산란계 농장 1개소에서 살충제 계란 부적합이 발생되어 계란 116,970개를 회수·폐기한 바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