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승객 2명 태우고 멈춰 선 낚시어선 구조
상태바
동해해경, 승객 2명 태우고 멈춰 선 낚시어선 구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5.14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시 초곡항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으로 멈춰 선 3톤급 낚시어선 구조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는 오늘(14) 아침 삼척시 초곡항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으로 멈춰 선 낚시어선 승객 2명을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오늘 아침 650분경 삼척시 초곡항 동방 약 13km 해상에서 승객 2명을 태운 낚시어선 A(3) 선장 B씨로부터 기관고장으로 움직일 수가 없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삼척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급파하였다.

현장에 도착한 연안구조정은 승객 2명과 선장, 선박에 이상이 없음을 확인 후, 승객 2명을 연안구조정에 옮겨 태우고 인근 임원항으로 입항해 무사히 하선 조치하였으며, 낚시어선 A호는 해양경찰관이 동승한 민간해양구조선이 임원항까지 안전하게 예인 조치했다.

 

동해해경 관계자는기관고장 등으로 해상에 표류하게 되면 다른 항행선박과 2차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출항 전 기관 등 각종 장비 작동상태를 면밀히 점검하고 안전에 유의하여 항해하여 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