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섬마을 응급환자 구조 위해 구슬땀
상태바
여수해경, 섬마을 응급환자 구조 위해 구슬땀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5.12 0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말 도서지역 응급환자 2명 포함 올해 55명 이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주말 도서지역에서 발생한 응급환자 2명을 안전하게 이송했다11일 밝혔다.

지난 9일 밤 10시경 여수시 남면 금오도에서 허리부상을 입은 환자의 긴급이송이 필요하다는 신고를 받고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환자를 안전하게 이송했다.

해경에 따르면 환자는 가족 모임 차 금오도에 입도한 A(56, )로 자택 내 계단을 내려오다 미끄러져 옆구리와 허리통증으로 거동이 불가한 상태로 여수해경에 신고했다.

한편 지난 10일 오전 825분경 여수시 삼산면 거문도 내 삼산면사무소 철거 작업 중 인근 작업자가 던진 철근에 맞아 B(67, ) 머리에 8cm 정도의 자상 출혈이 발생하는 사고가 있었다. 최대초속 14m/s의 강풍으로 인해 닥터헬기 등의 지원이 어려워지자 여수해경이 경비함정 3척을 연계하여 환자를 신속히 이송했다.

두 사고 모두, 환자 및 보호자는 코로나19 관련 의심증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으나 코로나19 예방방역절차에 따라 각 경찰관은 보호장구를 착용하였고, 환자를 안전하게 이송 후 경비함정 내·외부 정밀소독을 실시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