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의반란35-2화] 농협하나로마트의 위법에도 손놓고 있는 소상공인 중앙단체들
상태바
[을의반란35-2화] 농협하나로마트의 위법에도 손놓고 있는 소상공인 중앙단체들
  • 전태수 기자
  • 승인 2020.04.1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중앙단체들 관변단체로 변해 버려....농민들까지

농협하나로마트의 유통법에서 죄외시켜주는 특혜는 농민들의 농산물 판매등 55%이상을 판매를 해달라는 취지로 국회에서 농림부가 전면에 나서서 국회에 읍소해서 얻은 성과물이다

그러나 이런 취지와는 무색하게 농민들까지 나서서 농협하나로마트를 성토하고 나섰다

그리고 농림부가 국회에서 했던 하나로마트가 유통법에서 죄외되는 특혜를 누려야 한다는 이유도 거의 모두 거짓이거나 확대해석 했다는게 들어났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에 하나로마트의 실수로 들어난 55% 농수산물 판매현황도 자치단체와 유관기관인 산자부 마저 책임 회피성 발언을 하고 있습니다

이에, 을의반란에서 본격적인 취재에 들어가 방송을 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