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보건소, 치매환자 안심상담서비스 진행
상태바
당진시보건소, 치매환자 안심상담서비스 진행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4.01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심상담 통해 치매환자와 마음의 거리 좁혀
▲사진 치매환자 안심상담 하는 모습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코로나19로 센터 운영 중단이 장기화됨에 따라 대면업무 대신 돌봄의 사각지대에 있는 치매어르신을 대상으로 유선전화를 통한 비대면 치매 안심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쉼터프로그램과 사랑채(주간보호소)를 이용하던 어르신께는 주 3회 이상 안심상담을 통해 안부확인과 치매 및 투약관련 상담, 코로나19 감염예방 생활수칙 안내 등 대상자의 내·외적인 건강관리를 위해 힘쓰고 있다.

또한 상담 시 복합적인 문제와 단시일 내 개입이 필요한 응급상황이라고 판단되는 경우에는 읍면동 자원연계와 더불어 소수의 필수인력을 배정해 가정방문을 시행할 계획이며, 보호자에게 유선전화 또는 문자알림을 통해 어르신들의 안부와 소식 등을 전해 자녀들의 부양부담 및 불안감을 완화시키는데 도움을 주고 있다.

경기도에 거주하는 보호자 인모씨는코로나19로 인해 부모님의 건강이 걱정되지만 직장생활로 인해 자주 찾아 뵐 수 없어서 마음이 무거웠는데 치매안심센터에서 안부를 자주 확인해주고 건강관리도 함께해줘서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대면업무를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고 있지만 치매안심상담 서비스 제공을 통해 마음의 거리는 한층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