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 코로나19 극복 위해 함정 경정비 민간 위탁
상태바
평택해경, 코로나19 극복 위해 함정 경정비 민간 위탁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30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유함정 13척 세척, 방역 민간에 맡겨...지역경제 도움 기대
사진 평택해양경찰서 1502함에서 경찰관과 의경대원이 갑판 청소를 하고 있는 모습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움츠리고 있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속 경비함정 13척에 대한 세척, 방역 등을 민간 업체에 맡겨 실시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경비함정 및 방제정 등에 대한 세척, 방역 등을 경찰관과 의경대원이 직접 실시해왔다.

평택해양경찰서는 이에 따라 경비함정 1척당 매월 1회 민간 업체에 갑판 세척을 맡기고, 함정 내부 소독 및 방역 작업은 매월 2회씩 실시하기로 했다.

갑판 세척 작업은 해상 치안 임무를 마치고 전용부두에 입항한 경비함정에 대해 민간 업체에서 고압세척기를 이용한 오염 물질 제거 작업을 시행한다.

함정의 식당, 화장실, 침실 등에 대해서도 민간 업체에서 전문 장비를 동원하여 살균 및 소독 작업을 한다.

평택해양경찰서는 약 29백여만원의 예산이 경기 및 인천 지역 항만 관련 업체에 풀려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에 작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택해양경찰서 김재식 장비관리과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 활성화를 위해 보유 중인 경비함정에 대한 청소 및 소독 작업을 민간 항만 용역 업체에 위탁하여 실시한다앞으로도 해양경찰 예산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