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 사이버 테러 대응 태세 강화
상태바
평택해경, 사이버 테러 대응 태세 강화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27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틈탄 개인정보 유출, 전산보안 사고 방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코로나19 확산을 계기로 정부 전산망에 대한 사이버 테러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업무용 컴퓨터, 전산망 등을 재점검하는 등 전산 보안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평택해양경찰서는 이에 따라 사이버 보안 진단 소속 공무원에 대한 전산 보안 교육 컴퓨터 및 전산 장비에 대한 긴급 진단 등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정부원격근무서비스시스템을 이용한 재택 근무가 실시되고 있어 개인정보 유출 방지, 악성코드 감염 예방 등의사이버 테러 대응 대책을 더욱 강화하여 실시하고 있다.

평택해양경찰서는 또한 업무용 전산망 내의 불필요한 개인정보를 파기하고, 휴대용 저장매체 사용도 엄격히 제한하는 등 사이버 테러 대응 태세를 한 단계 높였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산장비에 대한 사이버 테러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전산 보안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세종대 김대종 교수 “제2 외환위기 대비, 한일 통화스와프 체결 필요”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김재중(영웅재중) 코로나 확진 거짓말이라 시인하여 논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