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중부경찰서, SNS 통해 마스크 등 판매사기 피의자 구속
상태바
대전중부경찰서, SNS 통해 마스크 등 판매사기 피의자 구속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3.25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페이스북’ 등을 통해 마스크, 블루투스 이어폰, 패딩점퍼, 볼링공 등을 판매하겠다고 속여 피해자들로부터 1,100만 원 상당을 가로챈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대전중부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피의자 A씨를 검거 구속하였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페이스북’ 등을 통해 마스크를 판매할 것처럼 속여 피해자 6명으로부터 약 100만원 상당을 가로채고, 지난 해 9월 중순경부터 블루투스 이어폰, 패딩점퍼, 볼링공 등을 판매하겠다고 속여 46명으로부터 1,100만 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피의자 A씨는 생활비, 유흥비마련을 위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A씨는 휴대전화 번호를 수시로 변경하고 렌트카를 이용하는 등 치밀한 범행 수법을 보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피의자의 여죄파악에 주력하는 등 지속적인 수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일어날 수 있는 마스크 매점매석 · 판매사기 수사를 지속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