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어로한계선 북상어망 회수작업 실시
상태바
속초해경, 어로한계선 북상어망 회수작업 실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23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4~3.26(3일간) 북상어망 회수작업 관련 경비 강화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이재현)는 동해 최북단 어업인의 재산권 보호를 위해 어로한계선 이북 북상어망 회수작업을 오는 24~26(예비3.27~3.29)까지 3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북상어망이란 동해 어로한계선 이남 또는 북방어장 구역 내 설치한 그물이 기상 및 조류의 영향으로 경계선 이북해역으로 밀려간 것을 말하며, 어업인의 재산보존을 위해 9월부터 4월까지 해경해군수협 등 관계기관의 사전 협의 하에 최종 해군 1함대사의 승인을 얻어 비정기적으로 실시된다.

속초해경은 이번 회수작업을 통해 거진대진 선적 어선 총 25척이 어망 약 911닥과 통발 900개를 회수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500톤급 경비함 및 해군 함정 등 총 6척을 배치해 안전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회수작업이 진행되는 구역 내 어망을 재 투망 하는 행위가 발생할 시에는 관계법령에 따라 엄중하게 대처할 예정이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파출소와 수협을 통해 관련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어업인분들께서는 안전한 회수작업이 될 수 있도록 조업규칙과 안전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에는 총 3회에 걸친 북상어망 회수작업으로 약 95천만원의 어획고를 올린 바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세종대 김대종 교수 “제2 외환위기 대비, 한일 통화스와프 체결 필요”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김재중(영웅재중) 코로나 확진 거짓말이라 시인하여 논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