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대전시와 코로나19 차단 위한 다중이용시설 합동점검
상태바
대전경찰청‒대전시와 코로나19 차단 위한 다중이용시설 합동점검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3.2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대전경찰청(청장 최해영)은 대전시와 22일부터 4월 5일까지 15일간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합동점검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은 시청과 지방청 합동점검반 외에도 경찰서별 구청과 협의를 통해 총 19개 합동점검반을 구성, 경찰서 질서계 및 여청(형사), 구청 위생과, 경찰기동대 직원으로 반별 5명으로 구성하여 집단감염이 우려되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적 치안활동을 집중적으로 추진한다.

점검 대상업소는 밀집된 장소에 인원이 모일 가능성이 높은 유흥시설인 대형클럽, 콜라텍, 유흥주점, 단란주점과 노래연습장, PC방 등이 주요 대상이다.

합동점검반은 정부에서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해 총력대응한다는 방침에 따라 “15일간 운영중단을 강력 권고”하고 불가피한 운영시 코로나19 감염예방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확인하여 미준수 업소에 대한 강력한 행정명령 등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김재중(영웅재중) 코로나 확진 거짓말이라 시인하여 논란
  • 세종대 김대종 교수 “제2 외환위기 대비, 한일 통화스와프 체결 필요”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