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섬마을 응급환자 긴급 이송
상태바
여수해경, 섬마을 응급환자 긴급 이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21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동이 불편한 응급환자를 위해 거주지까지 찾아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21일 오전 97분경 전남 고흥군 도양읍 득량도에 거주하는 폐암환자가 응급이송이 필요하다는 신고를 받고 구조정을 급파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환자는 폐암으로 치료를 받는 정모(79,)씨로 21일 새벽 6시부터 음식 섭취를 못하고 어지러움을 동반한 구토증세가 계속되었으며 황달 증세가 심해저 거동이 힘들다며 환자의 배우자가 여수해경에 신고했다.

여수해경은 관할 녹동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이용해경찰관 6명을 득량도로 급파하였으며, 응급환자가 거동이 불편해 집에서 나오지 못하자 환자의 거주지로 이동하여 들것과 휠체어 등을 이용해 연안구조정이 정박한 항구로 신속하게 이송하였다.

해경 연안구조정은 득량도 선창항에서 947분경 환자와 보호자를 태운 뒤 약 11킬로미터 떨어진 고흥군 녹동항으로 이동해 오전 104분경 대기하고 있던 119구급차에 인계했다.

한편, 환자의 코로나19 관련 의심증상은 없는 것으로 확인 되었으나 코로나-19 예방 방역절차에 따라 각 경찰관은 보호장구를 착용하였고, 환자를 안전하게 이송 후 구조정 내외부 정밀소독을 실시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세종대 김대종 교수 “제2 외환위기 대비, 한일 통화스와프 체결 필요”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김재중(영웅재중) 코로나 확진 거짓말이라 시인하여 논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