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류호정에 기회 주어야..근거없는 여론몰이 많아.."
상태바
심상정 "류호정에 기회 주어야..근거없는 여론몰이 많아.."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3.16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 후보 대학생 시절의 실수 지나친 인신공격 자제해야-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16일 최근 논란에 중심인 비례대표 1번 류호정 후보의 '대리게임'논란에 대해 "IT 노동자들을 대변하고자 하는 류 후보를 향한 게임 업체의 부당하고 과도한 개입에 대해서는 당 차원에서 단호히 대처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선대위원회에서 "논란 과정에서 벌어진 인신공격과 폄하, 불공정 논란에 대해서는 근거 없는 여론몰이라는 결론을 내렸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어 "류 후보는 대학생 시절에 게임 윤리와 관련된 잘못을 해 당시 사과했지만, 여전히 문제 제기가 있다는 것을 잘 안다"면서 "다만 당 전국위원회는 사회에 나오기 전에 저지른 잘못이고,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거라는 믿음을 갖고 있다"고 말하며 류 후보자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심 대표는 "이제 막 정치를 시작한 청년 정치인에게 다시 한번 기회를 주실 것을 국민께 호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이며 류 후보에 대한 인신 공격은 도가 지나치다고 강조했다.
 
또한 '음주·무면허 운전' 논란으로 자진 사퇴한 신장식 전 사무총장에 대해서는 "국민께 심려 끼쳐 드린 것에 대해 깊이 사과드리며 당은 이번을 계기로 당의 공직자 윤리 기준을 대폭 강화하고 시스템을 점검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고개를 숙였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