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종합병원‘국민안심병원’지정
상태바
당진종합병원‘국민안심병원’지정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02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부터 당진시민 안전 보호에 당진종합병원 앞장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비호흡기 환자와 분리해 호흡기 환자 전용구역을 운영하는 국민안심병원으로 당진종합병원이 지정돼 27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당진종합병원 국민안심병원은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환자 및 의료진을 보호하기 위해 호흡기 전용 외래 진료소를 설치해 일반환자와 동선을 분리했다. 운영시간은 오전 830분부터 오후 530분까지이다.

또한 당진종합병원은 코로나19 감염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24시간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는 등 지역응급의료센터로 책임과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최근 전국적인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시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당진종합병원이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돼 운영에 들어감으로써 코로나 감염 불안을 덜고 보다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국민안심병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당진시보건소 보건소식 - 감염병예방정보 또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알림 공지사항(4151)에서 확인 가능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울산시민 2만1000명, 노무현 기적 만든 울산서 ‘이낙연 기적’ 다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