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신평면 삽교천 내 상가 영업중단
상태바
당진시 신평면 삽교천 내 상가 영업중단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3.02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일(월) ~ 3월 6일(금)까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 신평면 삽교천 상가번영회 최춘길 회장은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에 따라 고객님의 안전과 건강을 고려해 삽교천 내 상가 운영을 32~ 36일까지 임시 중단하고자 한다'고 알렸다.

최 회장은 "코로나 확산을 막고 피해를 최소화 하고자 하오니 고객님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이 계속되는 가운데 1000명이 넘는 확진자가 상황에서 영업 중단은 불가피한 결정으로 보인다.

한편, 27일 오전까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695명이다. 정부는 지난 2009년 신종플루 사태 이후 11년 만에 국가 감염병 위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울산시민 2만1000명, 노무현 기적 만든 울산서 ‘이낙연 기적’ 다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