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코로나19 유입 차단 위해 보건기관 업무 잠정 중단
상태바
당진시, 코로나19 유입 차단 위해 보건기관 업무 잠정 중단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2.26 0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증 발급 등 일부기능은 당진시청, 합덕보건지소에서 가능
▲사진 종교시설 및 경로당 방역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오는 27일부터 보건소·지소·진료소 등 보건기관의 일반진료, 예방접종, 건강검진, 보건증 발급 등 모든 업무를 잠정 중단한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가 경계단계에서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시민의 건강보호와 선별진료소 집중 운영을 위한 결정이다.

또한, 유증상자 출입으로 인한 위험 요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업무를 중단하고 모든 인력을 코로나19 예방 및 차단 업무에 긴급 투입한다.

즉결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음식점 인허가 처리 등의 위생행정, 모자건강, 치매관리, 희귀난치·암치료비 지원 등 일부 업무는 당진시청 지하1(민방위대피시설)에서 처리하며 보건증, 결핵, 예방접종 업무는 합덕읍보건지소로 자리를 옮겼다.

지금까지 시는 개신교회 등 종교단체, 버스터미널, 스포츠센터 등 다중 집합소를 중심으로 손 소독제 등 예방물품 제공과 예방수칙 홍보, 방역소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접촉자 및 의사환자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활동을 강화하고 있으며, 감염병 차단을 위해 지역 행사, 소규모 모임, 마을 프로그램 등도 잠정 중단한 상태다.

김홍장 시장은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예방 및 방역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모든 시민의 단결된 힘이 절실한 만큼 최대한 외출을 자제하고 외출시 마스크 착용 및 손씻기 등 개인위생을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김재중(영웅재중) 코로나 확진 거짓말이라 시인하여 논란
  • 세종대 김대종 교수 “제2 외환위기 대비, 한일 통화스와프 체결 필요”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