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신문 포토] 양양 휴휴암 길목 수줍게 핀 매화꽃
상태바
[내외신문 포토] 양양 휴휴암 길목 수줍게 핀 매화꽃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2.21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이 오는 길목 강원도 양양-
21일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광진2길 휴휴암 입구 매화나무에 매화꽃이 수줍게 피어 있다.
21일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광진2길 휴휴암 입구 매화나무에 매화꽃이 수줍게 피어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한파가 기승을 부리고 이틀여 낮 기온이 포근한 가운데 21일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휴휴암 입구 주차장 어귀에 핀 매화꽃이 수줍은 듯 여린 꽃잎을 펼치고 있다.

남쪽에서 먼저 들려오는 꽃 소식에 질세라 망울망울 작은 봉우리가 연이어 필 준비를 하고 있는 가운데 완연한 꽃은 아니지만 가지에 한두개 핀 매화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오래도록 붙잡고 봄소식을 전하며 활짝 웃으며 반겼다.

21일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휴휴암 길목에 매화꽃이 봄 소식을 알리고 있다.
21일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휴휴암 길목에 매화꽃이 봄 소식을 알리고 있다.

강원도 양양 휴휴암 길목의 한 그루 나무에 매화 꽃 망울이 가득한 가운데 서서히 개화가 시작되고 있다.예년보다 보름정도 빠르게 핀 매화는 서둘러 봄을 마중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