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박계 4선 유기준 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상태바
친박계 4선 유기준 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2.17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대교체,총선승리 위해 자신을 던질 것-
유기준 자유한국당 의원이 17일 국회 정론관에서 총선 불출마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히고 있다.
유기준 자유한국당 의원이 17일 국회 정론관에서 총선 불출마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히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자유한국당 4선 유기준 의원(부산 서동구)이 17일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세대교체라는 물꼬를 자신이 터 주겠다며 지역구 총선 불출마를 밝혔다.
 
친박계인 유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진 영입을 위한 세대교체에 숨통을 터주고 물꼬를 열어주는 데 제 자신을 던지고 총선 승리와 정권교체를 위한 밀알이 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유기준 의원은 “지난 16년간 법조인 출신으로서 4선 국회의원, 야당 대변인부터 시작해 집권당의 최고위원, 해양수산부 장관, 사법개혁특위위원장 등을 역임하며 지역 발전은 물론 당과 국가의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근혜 정부에서 해양수산부 장관을 지낸 유 의원은 박 전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하기도 했던 유 의원은 “정치에 입문한 이후 최선을 다했지만 국민 여러분께 희망과 감동을 드리지 못했고 보수 진영의 분열을 막아내지 못해 대통령 탄핵이라는 초유의 사태에 옳게 대응하지 못했다”며 “(박 전 대통령이) 3년 가까이 수감생활을 하고 있는 현실이 너무나 가슴 아프다”고 전했다.
 
유 의원은 기자회견 뒤 기자들과 만나 수도권 험지 출마 가능성엔 “생각한 적 없다”고 밝히며 미래한국당으로 당적을 옮기는 것에 대해서는 “아직 생각 안 해봤지만 정치가 워낙 변동이 많아 아직 판단은 내리지 못했다"며 언급을 회피 했다.이 래통합당이 출범하면서 유기준 의원과 정갑윤 의원이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 "앞으로 보름간 코로나 잡을 결정적 시기"
  • 코로나19, 물러가라, 배우 김보성 레드엔젤 방탄마스크 3000개 기부
  • 화성시 화성갑 미래통합당 김성회 예비후보, 21대 총선 승리로 보국안민•억강부약 정치신념 반드시 이뤄낼 것...
  • 화성시 A유치원, 도 넘은 원장 갑질에 교사 인권 짓 밟혀...
  • 오연복 시인, 감성시집 & 부다페스트 아리랑 가곡 CD-Book 출간
  • [내외신문 포토] 봄소식 알리는 봉은사 홍매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