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노사민정협의회, 안전하고 행복한 일터 정착에 나서
상태바
당진시 노사민정협의회, 안전하고 행복한 일터 정착에 나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2.13 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제1차 당진시 노사민정 실무협의회 개최
▲사진 노사민정실무협의회 개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지난 11일 당진시근로자종합복지관 회의실에서 올해 첫 노사민정실무협의회(위원장 나명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실무협의회는 당진시 노사민정 협의회(위원장 김홍장) 위원들이 속한 기관, 단체의 실무 책임자로 구성된 조직으로 지역경제 및 산업 전반에 대해 깊이있는 논의를 통해 지역 일자리 창출과 노사상생, 산업재해 예방 등 경제분야의 다양한 의제를 발굴 추진하는 핵심조직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 노사민정 사무국 설치에 따른 사업성과를 공유하고 2020주요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당진시 노사민정의 2019년 주요성과로는 노동정책 전담팀 신설과 노사민정 사무국 설치를 통해 정책활동의 새로운 발판을 마련하고, 실무협의회 및 노사상생, 일자리창출, 산업재해예방 분과위원회 운영을 활성화 해 지역 거버넌스를 정립한 것을 꼽았다.

또한 당진형 일터혁신 확산 캠페인의 일환으로 모범기업 발굴과 우수 사례집 발간을 통해 주52시간 근무 및 워라벨 정착, 모성보호, 유연근무,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했으며, 노사민정 홈페이지를 정식 오픈해 지역주민에 대한 홍보활동을 강화했다.

올해 주요사업으로는 찾아가는 노사 간담회를 추진해 개정된 산업안전보건 기본법과 노사관계법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고, 노사분쟁 등의 사전예방을 위한 갈등 해결능력을 향상하기 위한 활동을 해나갈 계획이다. 특히, ‘산업재해 예방을 통한 안전하고 행복한 일터 조성을 위한 산업재해 예방 교육, 캠페인, 현장 견학 등을 선정해 구체적인 실행방법을 논의했다.

 

아울러 지난해 추진했던 사업 중 당진형 일터혁신 확산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와 컨설팅 및 지원 사업을 이어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노정 각 주체간 공동 선언문 채택과 구체적인 실천을 위한 이행 점검단 구성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실무협의회 회의 결과는 다가올 34일 본협의회에 상정해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