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
상태바
전북경찰청,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2.1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전북지방경찰청(청장 조용식)은, 11일 전주시 덕진구 팔복동 소재 제2기동대 청사에서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식을 가졌다.

제2기동대는 정부 혁신과제인 의무경찰 단계적 감축폐지에 따른 치안공백 해소를 위한 대체 부대로 창설됐으며, 기동대장(경정 박승찬)을 비롯한 경찰관 87명으로 구성됐다.

이 부대는 집회시위 관리 업무 및 형사·방범·교통·성범죄 예방활동 등 도내 주요 민생치안 업무에 맞는 특성화로 다양한 지원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조용식 전북청장은 “시대의 변화에 따라 창설되는 부대인 만큼 도민의 안전과 행복을 최우선 목표로 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전북경찰이 되도록 폭넓은 업무의 이해와 세심한 대응능력을 갖추도록 부단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