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
상태바
전북경찰청,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2.1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전북지방경찰청(청장 조용식)은, 11일 전주시 덕진구 팔복동 소재 제2기동대 청사에서 도내 두 번째 경찰관 기동대 창설식을 가졌다.

제2기동대는 정부 혁신과제인 의무경찰 단계적 감축폐지에 따른 치안공백 해소를 위한 대체 부대로 창설됐으며, 기동대장(경정 박승찬)을 비롯한 경찰관 87명으로 구성됐다.

이 부대는 집회시위 관리 업무 및 형사·방범·교통·성범죄 예방활동 등 도내 주요 민생치안 업무에 맞는 특성화로 다양한 지원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조용식 전북청장은 “시대의 변화에 따라 창설되는 부대인 만큼 도민의 안전과 행복을 최우선 목표로 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전북경찰이 되도록 폭넓은 업무의 이해와 세심한 대응능력을 갖추도록 부단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제개종 희생자 故 구지인씨 2주기 추모식
  • 현대차 경영참여 선언 했던 엘리엇펀드 지분 전량매각 왜?
  • 손흥민, 극장골 후 7경기 만에 골 침묵 깨다..토트넘, 노리치 시티에 2-1 승리.
  • IOC, 中 우한 개최 예정 도쿄올림픽 복싱 예선 ′취소′
  • 박성광 前매니저 임송, 9개월만 심경토로 ″외모 비하에 가족까지 악플…엄청 스트레스″
  • 봉준호의 '기생충': 한국영화 아카데미 4관왕의 쾌거 세계를 놀라게 하다!